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실화라네요
by jhcho  2002-10-01 01:44 공감(0) 반대(0)
이 사건은 실제로 일어 난 사건으로써, 절대 거짓 이 없음을 말해드리며

본인이 직접 격은 애기임을 밝히는 바입니다.

야간수업을 마치구 집에가는 길이 여씀다.
집이 광안리에 있는지라 집에가서 라면을 먹어야 하는 고민과 함께 51번 버스를
타씁죠.
야간 5교시까지 하면 얼마나 배고픈지 모를겁니다.
먹을 라면 종류를 생각 하고 있었는데, 뒤에 오던 134번 용당 가는 버스 일껍니다
.

앞지르기를 시도하다가 51번 운전 기사 아저씨와 경쟁이되어서
드뎌 싸움까지 가게 되었습니다.


신호등 앞에서 두버스가 마주치게 되었는데,
51번 번 버스 아저씨와 134번 아저씨가 동시에 문을 열고

피튀기는 말싸움에 돌입했습니다
결국 우리의 51번 아저씨, 열이 받을 대로 받아

134번 버스로 올라가,,또 싸움이 시작 되었죠.
정말 흥미 진진 했습니다 ,,우리는 속으로 아저씨 이겨욧!!!! ^^;
아저씨의 능력을 보여주세요.. 라고 응원 했는데,,,젠장,,-,.-;;


134번 아저씨, 신호등 바뀌자 말자 떠나는겁니다..... 휭!!!!!!!

그순간 51번 버스에 있던 사람들 ,,,,,,,,,멍~~~~~~해졌습니다,,

.
.
.
.
.
.

기사 없는 51번 버스에서 바람이 휭하고 불어씀다.



우쒸,,~~~~~~~~~~~~~~~~~~~~~~~~~~~~~~~~~~~~~~~~~~~~~~~~~~



기사 아저씨가 언제 오나 기다리고 있는데 100m 전방

유엔묘지 커브 도는데서 열심이 뛰어 오는 51번 기사 아저씨를 보았더랬습니다 ,,

졸라 불쌍해 보이더군요 ,,,

얼굴은 벌개가지고,,,,
들어 와서 죄송합니다 하고 운전을 계속하기 시작하셨습니다 ,,



아저씨가 불쌍했어요,,,정말루,,,

땀 삐질 삐질,,,,,
불쌍한 아저씨,,,,,

51번 버스는 패배했던 것입니다,,,,,


그런데,,문제는,,,지금 부텁니다,,,
2분뒤,,뒤에서 백차가 오는것이 보였습니다 ,,,
51번을 새우고 ,,,

우렁찬,,,경찰차의 스피커에서,,

"51번 갓길로 데세욧............갓길로 데욧~~~~~~~"

신경질 적인 경찰의 목소리,,
경찰의 지시에 순순히 따르는 51번 아저씨,,,,,,,,
우리는 이렇게 생각 했습니다 ,,,
134번 한때 깨지고,,

이제는 경할한테까지 깨지는구나,,

그런데,,,
올라온 경찰의 한마디,,,

걸작 이였습니다 ,,
.

.
.
.
.
.

.

차키 주세요 ,,,!!!!! (__")



그렇습니다 ,,

우리의 51번 아저씨는 134번 버스에 올라타서,,
134번 차키를 들고 나른것이 였습니다 ,,

오도 가도 못하는 134번.................
차안 승객은 뒤집어 졌고
51번 아저씨는 능력을 보여주고야 말았던 것임니다.
집에 도착한 저는 ,,,,..라면먹으면서 죽어라 웃었답니다,,

----------부산에서 있었던 일이랍니다-_-;;;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