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거의 반포기--;;혼자 살아가는 법을 배우자[14]
by 장미 (대한민국/여)  2010-04-26 22:49 공감(1) 반대(0)
30세

어렵다..결혼....

내가 이상한건지, 난 내가 남자를꼬셔서 결혼해볼생각은 예나 지금이나 못한다...

그냥 나좋다는 남자중 나도 좋으면 만나고 나좋다하지만, 내가 싫으면 그만,,,,

어렵다....

어려워....
적당선에서 갈꺼면 20살때 나 없으면 죽는다는 남자랑 갔을꺼다...그러면 그냥 평생 먹고사는 걱정은 없지만, 호화호식하면서 살긴 어려웠을듯...
그리고 몇번의 기회는 더있었다...혼자사는것 보단 결혼하는게 나았을거 같은 사람..몇번은 더있었다..근데 내욕심에 친구랑 비교하게 되서 결국 그냥 그남자 손을 내가 놓아버렸다.


내욕심이 많아서 좋은사람놓치고 요나이먹도록 혼자다..
그냥 혼자 잘살자는 모토로 공부도 열심히하고, 여행도다니고, 하고싶은거나 하면서 살아야겠다..

근데 그냥 연애는 흥미없다. 남녀사이에 좋으면 깊은 관계를 하게 될꺼고, 그러면 임신에 대한 위험도 있고,,,,
그냥 결혼에 관심이 있어보이면 만나고 아니면 말아야지...

이러다 나에게 좋은 배우자가 생긴다면 정말 좋을 일이고, 아기도 생긴다면 더 좋은 일이지만, 그냥 지금이대로 혼자 쭉~살아도 그냥 나쁘진 않을것같다..

어렵다..외롭다...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  2010-04-26 22:57:04
공감
(0)
반대
(0)
좋은분 만나실거라 생각해요. 쉬세여~~
백기사  2010-04-26 23:05:35
공감
(0)
반대
(0)
여자 나이 30에...벌써 포기를....힘내세요... 이제 시작인데....ㅎㅎ
저랑같은나이 ^^;  2010-04-26 23:28:21
공감
(0)
반대
(0)
밖에선 인기도 있었던 저인데, 이곳을 오니, 조건에서 밀려서 그런가,
참 검색하는 남성분 조차 몇 없더라구요 ^^;
올해는 꼭 좋은분 만나 결혼하고싶었는데 쉽지는 않네요 ^^;; 님도 힘네세욤 ~
님아  2010-04-26 23:30:35
공감
(0)
반대
(1)
40에도 화이팅하는 청춘들 많습니다. 여자나이 30이나 남자나이 40이나...
장미  2010-04-26 23:32:25
공감
(1)
반대
(1)
제가 남자나이 40이랑 비교당할 처지는 아닌거같은데요???--;;;;암튼 위로는 감사드립니다...^________^
위에 글...  2010-04-26 23:32:41
공감
(0)
반대
(0)
어째 희망을 주는 얘기가 아닌거 같은 느낌이....
여기만 오면  2010-04-26 23:37:17
공감
(0)
반대
(0)
많은이들이 의욕 상실...
찬성  2010-04-27 01:09:09
공감
(0)
반대
(0)
혼자 사는 법 꼭 배우시길!
찬성2  2010-04-27 01:24:44
공감
(0)
반대
(0)
혼자 사는 법 꼭 배우시길 2
(글과 댓글에서 성격 나옴 ㅎㅎㅎㅎㅎㅎ)
빵~ 터짐~~  2010-04-27 01:28:15
공감
(1)
반대
(0)
제가 남자나이 40이랑 비교당할 처지는 아닌거같은데요???--;;;;암튼 위로는 감사드립니다...^________^

--> 요기서 빵 터짐~ 푸하~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허허...  2010-04-27 05:52:49
공감
(0)
반대
(0)
참 재밌으신 분이네..
한솔로  2010-04-27 09:47:12
공감
(0)
반대
(0)
30살인지 20살인지-_-;;;
Bittersweet  2010-04-30 00:34:18
공감
(0)
반대
(0)
33살
최근에 언덕을 너무 높게 봐서 넘을 수 있는것도 못 오르고 아쉬움만 깊어진 경험이 있습니다.
결혼하면 잘 살텐데.... 결혼까지의 길을 너무 높게 보고 겁먹은 것 같아요...
저는 지금 아쉬운 그녀에게 남자로서 백기투항 하고 싶어도... 그녀가 불쾌해 하고 화를 낼까봐, 더 기분 나쁘게 만들고 나쁜 기억만 만들까봐 소심한 마음에 혼자 아쉬워 하면서,,,,
왜 그 땐 몰랐을까? 왜 그 땐 쓸데없는 고집(욕심)을 버리지 못했을까? 하고 후회 하고 있답니다.
이 깨달음을, 깨달음을 준 여자가 아닌 다른 여자에게 써야 한다는 것이 너무 안타깝답니다.
사람이 순리대로 사는 것이 가장 편안하고 안정적이라고 생각합니다. 지금은 젊으시고 능력있어서 문제 없어도, 누구 말처럼 늙어서도 화려한 싱글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음에 한 사람을 만나신다면 싸우더라도 '한 번 양보' 하는 아량을 베풀어 보세요,
본인이 어렵게 베푼만큼 행복할 수 있고 싸움이 헛되지 않게 될 거에요.
결혼은 '그럼에도 불구하고'양보하고 화해할 수 있는 사람하고 하는 건가 봐요....
윗분말공감  2010-04-30 12:58:15
공감
(0)
반대
(0)
이 깨달음을, 깨달음을 준 여자가 아닌 다른 여자에게 써야 한다는 것이 너무 안타깝답니다 ㅡ 예전에 느꼈던 같은 감정이었습니다..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