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밑에 여자직업 글을보고...갑자기 궁금해져서 질문해요..^^[10]
by 호호 (덴마크/여)  2010-06-26 14:38 공감(0) 반대(0)
선우남님..
만약 여자가 직업은 없지만 10억정도의 재산이 있는것과(집또는 주식등)
좋은직업 약사 혹은 세무사 교사 등 앞으로 벌 수있는 능력..을 가진분 중 골라야 한다면..
어느분이 더 낫다고 생각하시나요? 그냥 궁금해서요..^^

아, 앞뒤좌우가 너무 없나요?
하나정도만 추가한다면......
외모는 전자가 훨 낫고 학벌은 후자가 낫다면(서울4년제와지방4년제)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어떻게  2010-06-26 14:44:06
공감
(0)
반대
(0)
앞뒤좌우 다 빼버리고 비교가 될까요?
저라면  2010-06-26 14:45:13
공감
(0)
반대
(0)
10억녀가 더 나을 듯...
10억을 투자하면 약사, 교사 월급 이상 버니까요...

저도 10억녀 만나봤지만,
외모나 대화술도 중요해요.
10억녀  2010-06-26 20:37:02
공감
(0)
반대
(0)
10억녀를 택하겠습니다. 홀아비마음 과부가 안다고 일반 직딩녀보다 자산녀가 공감하기 쉬울꺼 같아요.
10억녀  2010-06-26 20:42:34
공감
(0)
반대
(0)
학벌로 사람을 판단하는게 사실 좀 우습습니다. 십수년전 수능성적 하나로 그 사람을 평가하기엔요.
수능성적 말고도 그 사람을 평가 할 수 있는 방법은 많습니다.
기본적인 예의가 있느냐 사회성이 있느냐 인성이 올바른지 긍정적인 사고를 하는지 등등요.
물론 그건 직접 부딪혀봐야 알 수 있지만요..
Newby  2010-06-26 20:51:18
공감
(0)
반대
(0)
근데... 10억녀는 아무 일도 안하는거임?
그건 좀 아니다 싶은데...
10억에 이자 말도 안되게 5% 잡아 줘야... 5000만원인데 세금 15.4% 떼면
5000*84.6% = 4230만원인데
아 살림을 하시겠군요...
Newby  2010-06-26 20:54:14
공감
(0)
반대
(0)
지금보니 4230만원이면 훌륭하네요
호호  2010-06-26 22:29:52
공감
(0)
반대
(0)
당근 기본적 인성은 아주 올바르지요...그리고 직업은 없지만 가장큰 여자의 의무인 육아를 책임지고 살림을 하지요... ^^
지나가다  2010-06-26 22:47:35
공감
(1)
반대
(0)
전 직업 있는 여자,
10억 짜리 집해오면, 거들먹거립니다. .^^
세상에 공짜 없어요..
도윤찬  2010-06-27 09:49:24
공감
(0)
반대
(0)
저는 직업 있는 여성분 택할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자기일에 진취적이고, 열정이 있는 사람,
나는 그런 '프로'를 좋아하니까요. 돈은 얼마를 벌든 상관없습니다. 그 사람과 대화를 해 보면 열정이 있는 사람인지, 진실한지,그리고,중요한 건...... '꿈'이 있는 사람인지 알 수 있습니다. 목표의식이 없는 사람, 미래가 없기에 젊은이가 더 이상 아니죠.

이런 사람은 시작은 미천할지, 돈은 얼마 못벌지도 모르나 틀림없이 성공해서 경제적 이익은 따라오게 되 있다고 확신합니다.

돈관리, 재테크 쪽도 몇 가지 질문 던져 보면 답이 나옵니다. 절대 속일 수가 없죠.
자신의 노력과 열정,프로근성으로 열심히 일해서 번 돈은 훨씬 값어치가 있습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건, 그것을 쉽게 잃지 않습니다.

가장 중요한 장점은 돈을 얼마 벌고를 떠나 , 나와 '대화'가 된다는 것입니다.

얼마전 , 지방의 땅부자집 딸래미 소개 받은적 있습니다. 날씬하고 무난은 하였으나 , 젊은 날에 얼마나 할 것이 많은데 일을 안하고 놀았죠.임시직 직장 관두고 놀면 ,다른 공부를 준비하든가 무슨 '꿈,목표'가 전~~~~혀 없더군요.

젊음은 곧 도전
아무리 처가가  2010-06-29 00:02:20
공감
(0)
반대
(0)
부자라도 결혼 후 강남 집 한채 이상 해주는 집은 많지 않음. 개념없는 부자집 딸은 결혼 전에는 아버지 돈으로, 결혼 후는 남편 돈으로 평소의 생활 수준을 유지해야 하니 생활비도 많이 씀. 여의사 정도면 10년 정도면 그 정도 벌 수 있으니, 그냥 처갓집 눈치 안보고 맘 편하게 사는게 낫다는 것이 최근 추세임.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