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보면서 한참 웃었는데~ 우리 선우회원님들 같이 웃어요~ ㅎㅎ[10]
by 전화기는시계 (대한민국/여)  2010-08-17 13:11 공감(0) 반대(0)
언제까지 내 전화기는 시계노릇만 할껀지...불쌍한 마이폰......ㅜㅜ
휴~그 길던 휴가도 이제 3일남았네요.
내년 휴가는 꼭 남편과 함께하길 기대하며 오늘도 살짝 선우를 검색해봅니다~

알고 지내는 꼬맹이 싸이에서 퍼왔어요. 너무 우껴요~ ㅎㅎ

------------------------------------------------------------------------------------------

어떤애가 엄마가 학교가서 먹으라고 백설기 싸줬는데 수업시간 도중에 몰래 먹으려다가 선생님이랑 눈 마주쳐서
지우개인척 책상 빡빡 문댄거ㅋㅋㅋㅋㅋㅋㅋㅋㅋ내백설깈시밥럌ㅠㅠㅋㅋㅋㅋ


친구 : 야 샤프좀 빌려줘
나 : 샤프 한개밖에 없뜸ㅋ 나써야되
친구 : 그래? 그럼 내꺼 쓰지 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뭐이 새끼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 사람이 캔모아에서 빙수 먹으려고 빙수 나오기 기다리고 있는데 아는 오빠한테 문자가 온거임 ㅋㅋㅋㅋ
"뭐하니" "아 오빠 저 캔모아 빙수 먹으려고요 ^^" 그랬는데 오빠 답장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알뜰하구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캔모아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커플이 베스킨라빈스를 갓는데 남자가 베스킨라빈스를 처음갓데영ㅋ
여자가 "베리베리스트로베리 하나주세요" 이러니까
남자가 아 주문은 저렇게하는거구나! 이렇게 생각하고 점원한테 "닐라닐라 바닐라하나주세요"이랬는데
점원이 "라따라따 아라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님 아버님이 밤에 술취해서 들어오셔서 발씻으려고 세면대에 왼쪽발을 올려놨음
근데 오른쪽발을 보더니 "아이고 이쪽발이나와있네" 하면서 오른쪽발 올리다 병원에 실려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버님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친구랑 문자로 존나 싸우다가 "장난하냐?" 라고 보내야 되는데 "장난하냐♥" ㅋㅋㅋㅋㅋㅋ


안방에서 뺨때리는소리가나길래 부부싸움하나 싶어서 뛰어갔는데 아빠 스킨바르고계셨음
ㅋㅋㅋㅋㅋ아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어떤사람이 면접보러가서 ㅋㅋㅋㅋㅋㅋㅋ 면접관이 "아버지는 뭐하세요?"이러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 사람이 "밖에서 기다리고 계세요"


철도대학 먼접 보러 갔는데 특별하게 보이고 싶어서 팔 ㄴ자로 만들고 칙칙폭폭 하면서 들어갔는데 바로 탈락
아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바로탈락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님이 자다가 가위눌려서 친구한테 "나 가위눌렸어"라고 말해야 되는데 순간 가위라는게 생각이 안나서
"야 나자다가 렉걸렸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사람이 새우깡사서 버스타고 새우깡 의자에놔두고 돈 내고왔는데 새우깡이 없어졌길래 봤더니 뒷자석에 앉은
일진들이 자기 새우깡 먹고있는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래서 고민하다가 가서 새우깡 줘!!!!!!!이랬더니
웃으면서 한주먹 주길래 더 줘!!!더!!!내꺼잖아 더 줘!!!!이랬는데 또 주는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만족하고 자리로 갔는데 자기 새우깡은 발 밑에 떨어져있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래서 다음정거장에서
조용히 내렸다곸


어떤 사람이 피시방에서 컴퓨터하다가 목이 마른거임 그래서 알바한테 가서 말하기를 "저기요 물 어디서 다운받아요?"


ㅋㅋㅋㅋㅋㅋㅋ예전에 가족끼리 식탁에 앉아서 밥먹는데 내가 막 조잘조잘 얘기하니까 아빠가
"넌 밥을 입으로 먹냐!!!!!!!!!!!!!"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럼뭘로먹어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리고 축구 보고있는데 우리나라가 너무못해서 "아나 축구를 발로하나 ㅡㅡ"그래놓고
몇초 다같이 조용히하다가 "발로하는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술시간에 먹는 걸 그리는게 있었음 근데 어떤애가 도화지전체를 까맣게 칠해서 "김이에요" 라면서 냈음 근데
그 미술선생님이 도화지를 쫙쫙찢으면서 "떡국에 넣어먹어라" 라고했음ㅋㅋㅋㅋㅋㅋ


어떤 사람이 엄마랑 같이 티비를 보면서 과일을 먹고 있었다고 함 근데 그 과일 씨가 진짜 평소것보다 엄청 나게 커서
엄마한테 "엄마 이 씨 봐라" 이랬다가 폭풍 싸대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씨바랔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 전화 받을때 항상 '모시모시' 이러고 받는 사람 있는데 어느날
전화가 와서 '모시모시?' 라고 해도 아무말이 없어서 '모시모시?' 했는데 상대편이 '태.. 택배데쓰' 이런거ㅋㅋㅋㅋㅋ


어떤사람이 편의점에서 아이스크림 고르고 잇엇는데 김기수랑 데프콘 들어왓는데 그 아이스크림
고르던 사람이 "어! 김기수랑 메타콘이다!"ㅋㅋㅋ메타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사람이 편의점에서 일하는데 사람이 너무안와서 성경책을 읽고있었는데
손님 들어오니깐 "어서오소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내친구 아파트에서 어떤애들이 베란다에서 폭죽터트리고 있으니깐 어떤 아저씨가 나와서 하는말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떤 새끼가 축복을 터트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축복을 터트려줘도 지라리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어떤사람이 무슨 다큐인지? 뭔지를 할머니랑 같이 보고잇는데 거기서 엄청 큰 고래인지 상어인지 구분이 안되는
동물이 나온거임 그래서 할머니가 "저건 고래여 상어여" 하는데 나레이션으로 "저것은 고래상어다." 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학교 교장이 좀 엄격하대요 근데 야자시간에 막떠드는데 뒷문으로 교장이 드르륵 열고 들어오더니 "이반은 왜이렇게
시끄러워!!!자습해!!!"이러고 나갔는데 앞문이 다시 드르륵 열리더니 "음 이반은 조용하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눈작은 친구랑 같이 스티커 사진 찍었는데 잡티제거 기능 누르니까 그 친구 눈 사라졌다고ㅋㅋㅋㅋㅋ아맘아팤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떤님이 신종플루걸려서 집에서 쉬는데 친구가 핸드폰 샀다고해서 무슨폰 샀냐고 문자보냈더니 답문이
/아몰레드 니플루라메 갠찬?/이러고 왔대긔 네이버에서 계속 "아몰레드 니플루라메" 검색했다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the cafe..  2010-08-17 13:21:38
공감
(0)
반대
(0)
ㅋㅋㅋㅋ 완전 웃겨 ㅋㅋㅋ
잡티제거하니까 눈 사라졌대 ㅋㅋㅋ
선우여S  2010-08-17 13:22:53
공감
(0)
반대
(0)
닐라닐라 바닐라보고 눈물흘리다가 의자에서 떨어졌음..ㅋㅋㅋㅋ
시계  2010-08-17 13:23:20
공감
(0)
반대
(0)
닐라닐라바닐라 이거 진짜 우끼지 않아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선우여S  2010-08-17 13:25:33
공감
(0)
반대
(0)
낼 배스킨라빈스 가서 한번 해볼라구요..ㅋㅋㅋ
낭자  2010-08-17 13:33:26
공감
(1)
반대
(0)
또봐도 재밌네요..ㅋㅋ 축구 발로하나~
작은불꽃  2010-08-17 13:39:58
공감
(0)
반대
(0)
아이고 배야 ㅋㅋㅋㅋ
 2010-08-17 14:05:05
공감
(0)
반대
(0)
고래상어입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웃겨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지막에터진포비  2010-08-17 14:43:07
공감
(0)
반대
(0)
전 맨 마지막이 젤 웃겼어요....
^^
전 전에 동생한테 계좌번호 불러주는데....
446-XXX-XXX
했더니 동생이 짜증을 내더니....
잘 듣고 있어....
다시 하지 말고...
그냥 불러.....
다시 반복하지 않아도 돼....
시간없단 말야....
그랬다는....
쩝...
^^
김대리  2010-08-17 14:55:32
공감
(1)
반대
(0)
빵 터졌습니다 ^^
저는 편의점가서 설레임이 생각 안나서 망설임 어딧어요?
편의점에 있던 사람 다 큭큭거렸다는...ㅎㅎㅎ;;;
여행하는 나무  2010-08-17 15:59:41
공감
(1)
반대
(0)
엄마가 시장가시는 길에 '누네띠네'라는 과자를 꼭! 사다달라고 부탁드렸더니 한시간이 다 되서야 씩씩거리면서 오셨음.
" 넌 왜 없는 과자를 사오라고해? 가게 4군데나 돌아다녔는데 '보이네'라는 과자는 없다잖아! "
적어드릴껄 잘못했나봐요....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