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다들 내조가 무엇이라 생각하세요??[6]
by 데조로 (대한민국/여)  2010-12-21 02:33 공감(0) 반대(0)
내조란 무엇일까란 생각을 참 많이 했었죠..
대학다닐때..친구들이 난 현모양처가 될꺼야 하면..
전 집에만 있는 현모양처 싫은데..라고 생각했었거든요..

제가 내조에 대해 결론지은건..
어떠한 흔들림에도 남편을 믿는마음..
그리고 편히 쉴수있는 따뜻한 마음이 아닐까란 생각..

남친에게 오늘 문자를 받았네요..
저랑 결혼하면 내조를 잘할꺼 같다는 예감이 든다고..

저번달엔 남친이 2주동안 인도 갔다오고..
인도 갔다오자 마자..세미나 준비 하랴..일하랴..무지 바빴거든요..
주중엔 거의 못보고..주말엔 항상 저와 같이 있어줬다는..
바쁜와중에도 나에게 최선을 다해주는 모습이라 생각했기때문에..
전 그것만으로도 고마웠거든요..
19일 일욜날 드뎌 끝났네요..

오빠가 개최하는 전국적인 첫 세미나여서..
심적인 부담감이 상당히 클거란 생각에..
오빠가 세미나 준비하는데 신경쓰이지 않게..
조용히 묵묵히 기다려 준거 밖에 없는데..
그리고 가끔 오빤 잘할꺼란 문자..
오빠에게 그게 큰 힘이 된듯한 느낌이네요..

전 결혼을 해도..
한쪽이 의존하는 그런 관계는 원치 않기 때문에..
지금하고 있는 사업 계속할껀데..
남친한테도 그렇게 말했구요..

제가 생각하는 내조가 어떤가요??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좋네요..  2010-12-21 10:51:15
공감
(0)
반대
(0)
읽는 동안 왜 내 맘이 따뜻해지는 걸까요...ㅎㅎ
내조란  2010-12-21 11:16:01
공감
(0)
반대
(0)
아기 많이 낳고 따뜻한 밥 해주면 최고의 내조죠.
정말모름  2010-12-21 11:55:52
공감
(0)
반대
(0)
애 낳고 밥만 잘 해줬는데 싸우는 부부, 삐딱한 자녀, 뭑 문제인지 정말 모르시는군요 듯 해요. 영재비법교육은 아이들 따라다니며 학원 보내는 것도 아니고, 집안 살림하고 남편 바위만 맞춘다고 올바른 부부관계가 형성된다고 생각하는지? 남자 여자 무시하고 여자 치맛바람 날리고, 부부가 서로 믿고 존중하지 않고 일방적 관계라면, 남자든 여자든 결혼생활이 싫증나죠.
내조라..  2010-12-21 13:16:12
공감
(0)
반대
(0)
그냥 어쩔때는 무능력한 여자가 내세우는 무기라는 느낌이 드는건뭘까.. 요즘 시대에 내조라는 말도 참 구닥다리스럽네 서로 쌍방으로 잘해야죠. 남편모시고 살생각이신가
--  2010-12-21 13:19:52
공감
(1)
반대
(0)
제가 삐딱한가요?...짝 찾아 잘 만나고 있는 사람이 본인 친구들에게 얘기해도 될텐데, 자꾸 손발이 오그라들게 행복하다는 글을
이 곳에다 자꾸 쓰는 게..별로 좋게 보이지 않는 건...
레이저빔  2010-12-21 14:43:23
공감
(1)
반대
(0)
매번 글속에서 뭔가를 자랑하고 싶어 하는 듯한 느낌을 받네요. 나만 그런가?ㅋ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