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이 남자의 심리를 알고 싶어요..[10]
by 정인 (대한민국/여)  2011-02-16 13:54 공감(0) 반대(0)
얼마전..지인들과 1박2일로 강원도로 놀러를 갔습니다..
조촐하게 민박집에서 술자릴 갖던중..
눈쌓인 거릴 걷고 싶어서 혼자 조용히 방을 빠져나와 걷고 잇던중..
일행중 한명이 절 찾으러 나왔더군요..
둘이 이런 저런 얘길하면서 걷다가
그 친구가 제 손을 잡더니 자기 주머니속으로 넣드라구요..
이런 상황에 어떻게 대처를 해야할지 몰라 좀 복잡했지만..
평소에 제가 좋아했던 녀석이라..
우린 그렇게 손을 잡고 하염없이 걷다가 숙소 근처에 다달랐을즈음
그녀석은 일행들에게 들킬까봐 후닥닥 손을 빼더군요..
물론, 그 녀석은 취기상태였습니다..필림이 끊길정도의 취기는 아녔구요...

그 담날, 돌아오는 길 둘만이 차에 남았을때엔..
올때완 다르게 조금은 어색함이 흐르더군요..
그 녀석이 먼저 어떤 얘기라도 해주길 바랫는데..
제가 먼저 꺼내자니..그 좋던 관계가 이상해질까봐..걍 수다만 떨면서 내려왔네요..

그녀석은 절 누이라고 부르는 두살 어린 동생입니다..
걍 제가 편한 누이여서…손을 잡은걸까요…?
아님 좋아한단 표현을 그리 한걸까요..
아님 술김에 그런걸까요..?

관계를 좀 더 발전하고 싶은데..
이 녀석의 맘이 어떤지 감을 잡을수가 없네요..

힐책보단 도움되는 말씀 부탁드릴께요...^^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가능하면  2011-02-16 14:02:10
공감
(0)
반대
(0)
하지 마세요... 연하남한테 상처받습니다
행복남  2011-02-16 14:10:43
공감
(0)
반대
(0)
그분 심리를 정확하게 알순 없습니다. 다만 제 간접경험에 비추어 말씀드리자면 큰 의미부여는 하지 않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남자는 사람에 따라 순간적인 감정의 충만함만으로도 일정 수준 이상의 행동을 한답니다. 손이라고 하셨는데 그 이상도 시도할 수 있겠죠. 술기운이라고 단정지을순 없으나 술이란건 변명하기 아주 좋은 겁니다. 일정 수준 이상의 교감상태가 이루어진 후 술기운 탓을 하며 실수였다고 하면 그만입니다. 실제 제가 아는 한 지인(훤칠한 남자)은 술자리에서 알게된 여자분이 화장실갈때 따라가서 키스까지 한적이 있습니다. 그 여자분이 그 남자분을 맘에 뒀었구요. 문제는 그 남자가 여자분이 자기를 맘에 두고 있어 하는걸 안다는 겁니다. 본인은 모르겠지 하나.. 실제 충분히 느낄 수 있습니다. 글쓴님 같은 경우도 상대연하남께서 이마 알고 있다고 봐야겠지요. 결국 어느정도 감정 진행된 상태에서 남자가 술기운이었다.. 미안하다 로 끝났습니다. 제 의견이 약간 부정적인 것처럼 보이는데요.ㅎㅎ 그분이 절대 님께 감정이 없는데 충동적으로 그런 행동을 했다는건 절대 아닙니다. 다만 큰 의미부여 보다는 솔직한 감정표현이나 대화 등을
행복남  2011-02-16 14:13:13
공감
(0)
반대
(0)
통해서 좀더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 가장 좋은건 솔직히물어보는 겁니다. 무슨 생각으로 그랫어? 이정도면 충분한거 같습니다. 그리고 확실히 하고 교제를 하던 진행을 하세요. 자신없는 남자면 긍정적인 대답 못합니다. 다만 물어보지 않고 스스로가 지레짐작하고 상대방의 감정을 단정한다면 상대방은 확언한적이 없기 때문에 미적지근하게 그냥 진행하려 할겁니다. 그리고 잘안되거나 본인 맘에 내키지 않으면 술기운이나 확언한적 없다고 하면 되니까요. 정공법이 필요한 상황같네요 ^^ 잘되길 바래요 ㅋ
 2011-02-16 14:13:37
공감
(0)
반대
(0)
나이가 어떻게 되는지는 모르겠는데요
연하는 연애용입니다 결혼으로 발전하기 힘들다는거죠
저는 20대 중반에 연하만 만났는데 결혼시점되니 연하는 피곤합니다 ㅡㅡ
100% 끌려다닙니다
글구 그 남자분 그냥 술기운으로 한거같고 사귀더라도 진지한 만남은 힘들수 있습니다
헌신할 자신있으면 만나세요
남자입장에서 말씀드립니다.  2011-02-16 14:15:19
공감
(0)
반대
(0)
정말 마음에 두고 한 행동이라면 그 남자가 돌아오는 차에서 고백이라도 해야 맞겠지요.
그것도 아니였고 평소 친한 누이로만 생각했었는데 술먹고 분위기 좋으니 가볍게 손 한번 잡아보려고 했는데
추위 때문에 손은 시렵고, 그렇다고 손 놓기는 싫고..
그냥 생각난 행동이 주머니에 손을 집어 넣은 겁니다.
누나도 별 거부 안한 걸 보니 누나도 좀 취했나보다 생각한 거지..
연인으로 발전해서 결혼까지 생각할 정도의 행동은 아닌 거 같은데요.
좀더 발전을 시켜면서 님도 가볍게 연애하고 엔조이 하실려면 더 진도 나가보셔두 되겠지만,
힘들고 마음 아픈일이 많이 생길 겁니다.
윗님 말데로 상처받기 싫으면 하지 마세요.
남자  2011-02-16 14:54:30
공감
(1)
반대
(0)
그닥 뭐 별생각없이 취기에 손잡은거 뿐인거 같은데요.
아무의미 없는거 같은데요
요점은 손잡은데가 포인트가 아니라
같이 걸으면서 이야기한내용이 뭐냐가 중요한데
뭐 특별한 의미의 대화를 나누신건 아닌거 같은데요
술 취해서  2011-02-16 15:03:39
공감
(0)
반대
(0)
좀 꼴려서 그렇게 한듯...
신경쓸 일 아닌 것 같은데.
술먹고 사고들 많이 치고 술깨고 후회들 많이함. 남자나 여자나!
신경쓰지 마세요  2011-02-16 16:04:21
공감
(1)
반대
(0)
그냥 그때 뿐인거고.
다음의 진지한 액션이 들어왔을때 고민하세요.
음..  2011-02-16 16:29:51
공감
(1)
반대
(0)
눈 오는 날 밤에 같이 잠자리 했어도
그 남자입장에선 별 의미 없었을 듯 한데..?
남자  2011-02-16 19:15:29
공감
(0)
반대
(0)
는 여자 나이 가지고 목줄멥니다..뭣하러 피곤하게 연하 가지고 고민이세요?
연하라도 순간적으로 누나를 여성으로 볼수도 있어요..더구나 술까지 먹었는데..없었던일로 치세요.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