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휘리릭~~~휘리릭~~~[17]
by kang (대한민국/여)  2011-03-26 13:39 공감(0) 반대(0)
휘리릭~~~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평범남+  2011-03-26 13:41:26
공감
(0)
반대
(0)
화이팅!
근데 다른사람들도 다 화이팅해서 그게 문젭니다. ㅠㅠ
평범남님은  2011-03-26 13:52:45
공감
(0)
반대
(0)
두줄을 써도 비범하시네...
저도 직업에 초점을 맞추고 이직을 거듭하고 지금 직장잡고 안정기에 이르다보니..어느덧..
서로 너무 좋아서 입이 헤벌레하고 벌어지는 걸 애써 감추려는 인연이 나타날겁니다. ^^
구래요  2011-03-26 13:59:54
공감
(0)
반대
(0)
열심히 살아온 사람이 짝은 더 늦게 만나는거 같아요... 돌아보니 벌써 이나이... 빠이띵합시다.
36살은 노처녀가 아닙니다  2011-03-26 14:16:17
공감
(2)
반대
(3)
노처녀도 급이 있습니다. 33살까지만 인정합니다.
남자들은 36살이면 노처녀로도 인정지 않는데.
윗분은  2011-03-26 14:50:59
공감
(2)
반대
(2)
몇살이나 쳐드셨길레??
너무  2011-03-26 16:59:28
공감
(3)
반대
(0)
오래 버티셨네...어디가서 말하면 사법고시인줄 알겠습니다. 사법고시든 임용고시든 인생 갉아 먹는 짓입니다. 길게 2년 잡고 해서 되면 되고 안 되면 팔자려니 해야지 인생 헛되게 허비하시는 분들이 너무 많은것 같습니다. 국가적인 손해인데. 4년 5년 걸려서 되도 또 그게 뭡니까? 인생의 황금기를 퀘퀘한 학원과 어두컴컴한 고시원 골방에서 다 보내고...결혼 적령기에 모아놓은 돈도 한푼 없고.

저라면 아이들한테. "오늘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 오늘을 소중히 여기고, 오늘의 자신을 사랑하고, 오늘 곁에 있는 사람을 사랑하고, 내일보더라도 후회가 없는 오늘 하루하루를 소중히 살아라."라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이 말은 어쩜 제가 님을 예전에 만났다면 해주고 싶은 말이었을지도 모르죠.
36정도면...  2011-03-26 17:08:18
공감
(0)
반대
(0)
여자분이 36정도면 이제 어느 정도는 혼자 살아가야 한다는 생각을 갖아야 합니다.
자기 자신 보다 잘난 남자하고 결혼하기는 이제는 어렵죠. 자기보다 못난 남자하고 살려면 차라리 혼자사는게 낫을수도 있겠네요.
36정도면님..  2011-03-26 17:15:40
공감
(0)
반대
(1)
살다 살다 별 그지같은 발언 다 보겠네.

30대후반인 저와 동갑인 그녀는 혼자 살아야 한다는 생각을 가져야 된다는겁니까? 저보다 그녀가 더 잘났고 저보다 그녀가 더 걱정될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그녀 보고 혼자 살라고요?
혼자사는것 보다  2011-03-26 17:19:33
공감
(0)
반대
(0)
혼자사는것 보다 둘이 살때 더 힘들어진다면 결혼안하는게 현명한듯...여자 입장에서는...
말이 그렇다는거지  2011-03-26 17:21:20
공감
(0)
반대
(0)
30대 후반녀를 완전 has been 으로 본다는거 자체가 사람 열받게 만드네요.
이런 말 하고 싶지는 않았지만  2011-03-26 17:32:55
공감
(0)
반대
(0)
사람을 나이로 욕하고 나이로 그 사람의 운명을 가까운 주변 사람도 아닌 제3자가 운운하는거 자체가 이미 쓰레기라고 자칭하는거다.
저랑 비슷하시네요  2011-03-26 17:46:52
공감
(1)
반대
(0)
님글 읽고 제가 쓴글인줄 알았어요. 나이도 하는일도 모두 같네요.
저도 늦은 나이에 임용준비하다보니 나이만 먹었네요. 그러다 결혼이라는 걸 해야겠다싶어서 기간제하는데...
님 우리 각자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며 살아요. 여긴 우리 나이 얘기하면 인간으로도 취급하지 않지만...
나이나 직업 따지시지 않는 분들도 가끔 계시니 너무 우울해 하진 마시고요. 화이링~~(이건 제게 하는 말일지도 모르겠네요^^)
그래도  2011-03-26 22:04:29
공감
(0)
반대
(0)
집에서 받침이 되니까 27살에 공부하러 들어가신거잖아요.. 저는 대기업 다니는데 집이 후달려서 여기 선우남들한테 맨날 까입니다.. 정년있으셔서 부럽습니다..
현실  2011-03-26 22:38:51
공감
(0)
반대
(0)
아직도 정신 못차리셨구만..
여기 선시장에서 내리막길도 아닌 바닥에 계신 분들의 특징이
쓸데없는 감상이나 초월의 경지에 오른 것처럼 말한다는거..
현실을 살아라. 꿈속에서 헤매지 말고..
주변은 이미 당신을 동정의 눈으로 볼지언대, 내가 부정한다고
주변이 달라지진 않는다. 내가 사회화 되어야한다. 알간?
기간제?  2011-03-26 22:42:08
공감
(0)
반대
(0)
요즘 남자들도 알 거 다 알아서 기간제가 백조와 동급인 거 다 압니다.
기간제 교사가 연금 있나요? 결혼 한 다음에도 하실거에요?
학교에서 항상 자의타의로 소외함을 가지고 계속 할 수 있나요?
ㅋㅋㅋ  2011-03-26 22:59:08
공감
(0)
반대
(0)
슬프지만 세상을 잘못 이해하고 살아오신듯...
이제부터 처절한 세상을 맛보시게 될 겁니다.
안타깝지만 냉정한 현실이죠.
ㅋㅋㅋㅋ  2011-03-27 20:41:17
공감
(0)
반대
(0)
조언처럼 둔갑한 독언들.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