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냉무................[21]
by 무한질주 (대한민국/남)  2011-10-12 00:31 공감(0) 반대(0)
..........................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아카시아  2011-10-12 00:36:10
공감
(0)
반대
(0)
절반 돌려 보내는 것이 일반적인 것 맞습니다.
통상 금액도 그정도 이고요,,,물론 지체 높으신 분들이야 별개이겠지만..^^
까꿍  2011-10-12 00:43:36
공감
(0)
반대
(0)
보통 절반 정도 돌려보내는 것 같아요. 저희 오빠 결혼할 때도 그랬어요~주변에서도 그런 것 같고요~
후후  2011-10-12 00:44:40
공감
(0)
반대
(0)
결혼하시나봐요? 축하합니다.
요즘 보통 천만원하던데..
그러면 있는 집이나 체면을 중시하는 집에서는 그대로 다 오는 경우도 있고, 보통은 700정도 다시 오는 것 같던데요
그리고 집값(대출이런거 제외하고 남자쪽에서 집으로 사용한 돈)의 10%정도를 현금예단으로 한다고 들었습니다.

저도 글쓴님께 궁금한 것이 있는데
그렇다면 여자가 집이 있고 그외 부동산이 있는 경우는 안해도 되는 것인지 궁금하네요
부동산때문에 현금이 없는 여자도 있을 수 있으니...남자입장에선 여자가 예단이런거 생략하고 부동산 들고오면 어떤지 궁금하네요
아카시아  2011-10-12 00:49:52
공감
(0)
반대
(0)
이런거 안 지킨다고 경찰출동 안해요,,,쇠고랑 안 찹니다.
그냥 우리끼리 정한 아름다운 기준이에요...
자꾸 다른거 생각하지 마세요...^^;;
뉘른베르그  2011-10-12 00:53:35
공감
(1)
반대
(2)
딱 절반을 그대로 돌려주는 게 예의라고 합니다. 근데 간혹가다가 어떤 남자들은 전액을 그대로 돌려보내기도 해서 화제가 되고 결혼 생활 후에 두고두고 이쁨 받는다고 합니다, 저는 전액을 그대로 돌려보내자고 친가를 설득할 생각입니다~
까꿍  2011-10-12 00:59:04
공감
(1)
반대
(1)
지각있는 시어머니는 돈을 전액 돌려준다고 말할 수는 있으나,
돈을 전액 돌려주지 않는 시어머니가 지각 없다고 말하기는 어려울 것 같아요^^
뉘른베르그  2011-10-12 01:03:57
공감
(0)
반대
(2)
보통 현금예단을 전액을 받고 안돌려준다거나 딱 절반을 돌려준다거나 이런 문제로 나중에 섭섭함이 많이 생긴다고 제 지인에게 들었어요. 저한테 와주는 것도 고마운데 현금예단은 고대로 다 돌려주는 게 문제가 안생기는 듯합니다. 그거 푼돈인데 받아봐야 마음 불편하고 집안 살림에 보탬도 안되고 욕만 먹는 듯합니다. 근데 개인적으로는 예단이고 뭐고 다 생략하는 게 좋아보이는 데 우리나라는 넘 허례허식이 심한 듯 싶어요. 외국처럼 바뀌었음 좋겠어요. 그럼 혼인률도 늘어날텐 데.
무한질주  2011-10-12 01:05:18
공감
(0)
반대
(0)
까꿍님. 현명하신분일듯 정답이군요 ㅎ
근데 돈이 전액 아니면 그렇게 말하진 않을지라도 속으로 지각없다 생각할랑가요?ㅎ
남자쪽에서 중간자 역활 잘해야할듯
뉘른베르그  2011-10-12 01:05:55
공감
(0)
반대
(1)
맞아요 까꿍님 말 옳음, 지각있고 현명한 시어머니는 전액을 돌려주고 오히려 며느리에게 선물(핸드백같은 거나 현금)을 선물로 주시나 돈을 전액을 돌려주지 않거나 반액만 돌려준 시어머니가 지각없는 분이라고 말할 수 는 없는 것같아요. 암튼, 이 문제로 파혼까지 간 커플을 2커플이나 보았습니다. 남자집이 돈을 반만 돌려주어서 섭섭하다고 파혼난경우도 봤고 전액꿀꺽해서 파혼난 경우도 보았어요
후후  2011-10-12 01:07:56
공감
(0)
반대
(0)
저도 사실 결혼을 요즘 염두에 두고 있는 처지라 님글에 솔깃하네요
전 부동산이 있고 그나마 있는 현금은 주식으로 묶여 있어서(지금 팔면 손해) 당장 결혼하려면 경제적으로 힘들거든요
당장 가전이나 가구를 살 능력이 없어서 남친에게 난 그냥 부동산 들고 갈거다하니 그러라고하지만 얼굴 표정에서 당황하는 기색이 ....

가전이나 가구를 못해가더라도(경기좋아지면 주식 정리해서 하나씩 사면)
현금예단은 어쨌든 해야하는 것이 아닌가 생각하고 있거든요
그래도 상대방을 낳고 길러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정도라고 생각되어져서요
님 부모님께서 절반만 돌려준다해도 예의에 어긋나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하지만 여자분 입장에서는 다 받아야 좋겠죠. 그래서 결혼 준비하면서 많이들 싸우나 봅니다.
님이 중간에서 잘 절충하시는 게 좋을 듯~
뉘른베르그  2011-10-12 01:08:19
공감
(0)
반대
(1)
남자분들도 사랑하는 여자랑 예단 문제로 파혼나는 거 보기 싫으시면 현금예단 부분은 아주 여자쪽에서 예민해하는 부분이고 파혼까지 갈 수 있는 부분이라 웬만하면 전액돌려주면 좋고 최소한 70%이상 돌려주는 게 괜찮을 듯합니다. 50%만 딱 돌려주면 100%여자쪽집안이나 여자친구가 뒤에서 나중에 섭섭하다며 문제 생길 겁니다. 제 주변 경험을 토대로.
뉘른베르그  2011-10-12 01:10:20
공감
(0)
반대
(2)
저라면 여자분이 부동산을 들고 온다고 하면 현금은 100원도 해오지마라. 현금예단 생략해라고 하고 제가 친가쪽과 부모님들 다 설득할 것같음요. 가전제품도 생략하라고 할 거예요. 여자분이 부동산을 해오면 현금예단,예물,가전제품 다 생략하라하고 제가 설득나설거임 ㅋ
불나방  2011-10-12 08:41:45
공감
(0)
반대
(0)
뭐 공식은 없는듯..집안 사정 따라서..
1. 잘 사는 집 - 그냥 됐다, 살림에 나중에 보태라. 여자집 사정이 안 좋을 경우
2. 보통 집 - 반 뚝 짤라서. 그래 받은 걸로 하마!
3. 없는 살림인데 - 70% 좀 짤라묵자.
금슬상화  2011-10-12 09:18:46
공감
(0)
반대
(0)
요즘은 2/3아닌가요?
절반 돌려줬다고 불평하는 글들을 제법 본거 같은데요.
인디  2011-10-12 09:49:25
공감
(3)
반대
(0)
′지각있는 시어머니는 돈을 전액 돌려준다′ 라고 하는 말은 너무 일방적이거예요. 예단비를 그대로
돌려받는것을 원할시 예물은 서로 생략하자고 해보세요. 꾸밈비도 안주는거고.
자기가 줄것은 아까워하며 받을것은 기대하는 심보는 얍삽해보이거든요.


분석남  2011-10-12 10:25:50
공감
(0)
반대
(1)
소신껏 하세요. 서로의 형편에 맞게....
저라면 다 돌려줄듯
리락쿠마  2011-10-12 13:20:58
공감
(1)
반대
(0)
다 돌려줄필요는 없는것같아요. 절반이나 70%만 돌려주면되는것이고.
현금예단이라는게 다른거 좀 보충해서 필요한거 있으면 쓰다고 배려해서 덤으로주는것인데. 그래서 절반 돌려주는게 거이 관례같이 된거에요. 다 쓸데가 없어서. 결국 돈이 남기때문에. 근데 너무 조금 현금예단을 보낸경우는 좀 얘기가 달라지겠지만.
암튼 하나도 안돌려주면 정말 좀 맘상해하겠죠. 절반돌려주는게 일반적이고 괜찮은 것같아요.
근데 절반 만 돌려줬다고 섭섭해한다면 그건 좀..
며느리가 첨부터 맘에 안들고 혼수도 대개 적게해서 시어머니 맘에 암들면 하나도 안돌려줄수도 있지만, 주위에서 그런 시어머니 한번도 본적은 없는데. 하나도 안돌려주는 시어머니가 있긴한가부네요. 위에 댓글보니.
태권브이  2011-10-12 14:40:57
공감
(0)
반대
(0)
현금예단이란게..

신랑은 신부댁으로 보내고

신부는 신랑댁으로 보내는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신부가 보낸것을 돌려주는 것이라고 생각하시는군요..
나쁜남자  2011-10-12 14:59:55
공감
(2)
반대
(1)
이걸로 파혼을 겪어본 입장에서 하는 말인데요...지킬건 지켜야 아름다운 겁니다. 1000만원이고 50% 돌려줍니다. 여자쪽이 잘 산다고 5000만원하고 이런거 없고, 1000만원이고, 돌아가는건 500만원입니다. 남자집이 잘 산다고 다 돌려주고 이런거 없습니다.50%입니다.

처가든 시댁이든 잘 해주고 싶다면. 1000만원 이상은 예단비가 아니라 다른 명목으로 보태주면 됩니다. 법적으로도 과도한 예단비는 증여세 대상이고, 혼인 성사 이후에는 결혼이 파토나도 못 돌려 받습니다.

우리집은 다들 하던데로 1000만원에 500했습니다.

여자친구는 투덜투덜 하더군요. 누구는 시댁에서 1000만원 가니까 그대로 다시 보내주더라고...

이런 얘기나오면 우리 어머니도 할 말 있죠. 어머니 친구집에서는 예단비 3000들어왔다고...

이걸 시작으로 다툼이 시작되는 겁니다. 남자가 집해가고 평생 돈벌어줄텐데 그거 500만원이 아깝냐?신부 예물로 3세트 천만원 들었다, 아들 예물은 시계도 없고, 돈 백짜리 카메라 하나 받았다. 카메라가 무슨 예물이냐? 카메라 내 아들만 쓸거냐? 혼수도 다 생략했잖냐?

이런거 가지고 싸우게 되고 결국 잘 가던 결혼 파토나는 겁니다.
리락쿠마  2011-10-12 15:45:33
공감
(0)
반대
(0)
태권브이님,

요즘은 남자도 여자집에 따로 현금 예단 보내나요??
태권브이  2011-10-12 16:34:52
공감
(0)
반대
(0)
현금예단..정석은 제가 잘 몰랐었네요~
저의 오빠 결혼할때 엄마가 하신말이 떠올라서~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