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펌] 여자들이 파벌을 만드는 이유[2]
by 앨버트 (대한민국/남)  2011-10-25 16:51 공감(0) 반대(0)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거 퍼왔습니다.
진화론적 관점에서 설명한 글인데,
내용이 너무 길어서 좀 잘라내고,
비속어는 수정(?)하였습니다.




......
남녀는 타고난 신체적 조건을 가지고 있었고, 생존을 위하여 남녀는 역할 분담을 했다.
남자는 떼로 모여서 파워 사냥을 하러다녔고, 여자는 근처의 과일따기 신공을 펼치며
하루하루 살아갔다.



[중략]



여자 얘기를 해보자.
여자는 남자보다는 상대적으로 신체적 조건이 약했고, 덤으로 어린이들도 달고 다녀야 했기때문에
x나 위험한 사냥보다는 동굴 근처의 과일채취 같은 역할을 담당했다.
과일 채취가 사냥과 다른점이 무엇일까?



첫째, 과일나무는 도망안간다.

열라 빠른 사슴이나 짱쎈 호랑이느님과 다르게 과일나무는 도망도 안가고, 사람을 때려잡지도 않는다.
그리고 휙 나타났다가 슝 하고 사라져서 언제 다시 나타날지(혹은 영원히 안나타날지) 모르는 사슴과 다르게
과일나무는 우르르르 모여서 서있다.



그래서 여자들은 수십그루의 사과나무 사이를 바구니 하나들고 돌아댕기면서 매의 눈으로
좀 더 맛있고 좀 더 큰 사과를 찾고 다닌다. 어차피 사과는 도망안간다니까.
인간이 들고 갈 수 있는 사과의 양은 한정되어있으니 좀 더 크고 맛있고 영양가 있는 사과를 골라야 하는것은
역시나 생존의 문제.


덤으로 사과를 찾으러 오긴했는데 사과나무 옆에 밤나무가 있을수도 있고, 인삼군락지가 있을수도 있는법.
굳이 꼭 사과만 고집할 이유가 없다. 같은 노력으로 최고의 결과물만 만들면 되는게 여자의 일이다.



여자들이 쇼핑센터에 들어가면 일단 환장을 한다.
원시인 여자가 x나 사냥나간 남편색히가 호랑이에 쫓겨다니느라 일주일째 안들어와서 뒤지게 굶다가
우연히 동굴 뒤편 사과나무 숲을 발견해서 거기 들어갈때를 상상해보자.
xx좋지?


그리고 분명 청바지 사러왔는데 입구에 있는 머리핀 가게부터 가게에 있는 모든 물건을 살 기세로
부동산 보러온 아줌마 마냥 모든 쇼핑센터의 가게를 다 스캔하며 돌아다닌다.



여자는 뭐 밤나무도 있고 잣나무도 있고 도토리도 있네 하며 다 돌아다니고 있다...
그리고 입구에서 20 미터 떨어진 청바지 가게에 한시간반이 걸려 겨우 도착했는데
이 여자가 가게의 모든 청바지를 입었다 벗었다를 시작한다.

음 이 사과는 크기가 작고, 음 이 사과는 맛이 없어보이고, 음 이 사과는 벌레가 먹었고..
하며 x나 신중신중..



그럼 이제 파벌 구성으로 들어가보자.
원시시대 여자는 과일을 따러가야한다. 근데 애생키가 주렁주렁..
이 망할놈의 애생키들은 잠시라도 눈을떼면 저기가는 곰에게 도전을 하고 ㅈㄹ병을 하기때문에
항상 신경을 쓰고 있어야한다.
여자 혼자로서는 무리다.


그리고 아무리 동굴옆 안전한 사과나무 숲이라고 해도 재수없게 들개라도 만나면 황천길 갈 수도 있다.
그래서 세명이 뭉쳐서 한명이 나머지 두명의 애들까지 돌보는 동안 두명이 과일을 딴다.
그리고 만에하나 들개가 나타나면 여자셋이 몽둥이들고 어떻게든 저항이라도 해볼 수 있다.
그래서 여자들은 뭉친다.


단, 머리수가 늘어날수록 성공확률이 높아지는 남자들의 사냥과는 다르게
여자들의 과일채취는 머리수가 늘어나면 과일만 부족해질뿐이다.

즉, 여자들은 적.당.한 인원수의 무리를 구성하는것이 생존에 가장 유리한 조건이 되는것이다.


생존을 위한 작업이 가능하고, 최소한의 안전을 보장하면서도 너무 많은 인원때문에 자신의 몫이 적어지지
않는 정도로 무리를 구성하는 것이 여성의 본능이다.
덤으로 다른 무리의 뒤통수를 날려서 이 숲에 못들어오게 만들수만 있다면?
그래 내 과일 잇힝~


그래서 파벌끼리는 치열한 암투를 벌인다.
여자 파벌에 대해서 여자를 비난할 이유는 없다.
그것은 본능이니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ㅂ^  2011-10-25 18:12:10
공감
(0)
반대
(0)
ㅋㅋㅋ 아 재밌네요. 이런 인문학적 접근.ㅋㅋ 저는 과일은 안 땄나봐요. 그럼 어떤 동물 몇마리 잡았나 동굴벽에 그려넣던 여자의 자손인가...? ㅎㅎ
소풍  2011-10-25 21:03:59
공감
(0)
반대
(0)
재미있네여...^.^ 남자들이 우루루 떼지어 다니며 사냥하는 방법도 알고싶어요.
현대에 어떤 코드로 이해될까요.. 궁금지수100%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