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흥미로운 설문조사 결과_ 대한민국은 남자에게 유리한 사회란 증거[2]
by 남자 (대한민국/남)  2012-03-08 21:20 공감(3) 반대(1)


"다시 태어나면 성별 바꾼다" 여자가 남자의 2배

성별에 따른 불만 ′남-군입대, 여-범죄 노출′

만일 대한민국에서 다시 태어난다면 지금의 성별 대신 이성의 성별로 바꾸고 싶다는 응답이 여학생에게서 남학생의 2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아르바이트 전문 구인구직 포탈 알바몬(www.albamon.com, 대표 김화수)이 여성의 날을 앞두고 대학생 573명을 대상으로 성별 만족도를 설문 조사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조사에서 ′만약 대한민국에 다시 태어난다면 어떤 성별이고 싶느냐?′는 질문에 남녀학생 모두 ‘남자(남: 45.4%, 여: 43.9%)’를 우선으로 꼽았다.

반면 ‘여자’라는 응답은 여학생 26.5%, 남학생 23.4%로 “남자로 태어나고 싶다”는 응답보다 훨씬 저조했다. “성별은 상관 없다”거나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각각 18.3%와 11.9%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보면 남학생의 경우 현재의 성별을 유지하고 싶다는 의견이 성별을 바꾸고 싶다는 의견의 약 1.9배로 나타났다. 반면 여학생의 경우는 성별을 바꾸겠다는 의견이 성별 유지 의견보다 1.7배가 높아 차이를 보였다.

이 같은 차이는 이성의 삶에 대한 대학생들의 인식에서도 드러났다. 즉 “대한민국에서 여자로 사는 것은 어떻게 보이냐”는 질문에 남학생의 경우 ‘남자로 사는 것보다 불리하고 힘들게 지내는 것 같다’는 응답은 42.7%로 ‘남자보다 편한 것 같다(24.8%)’는 응답보다 약 1.7배나 높게 나타났다. 반면 여학생들은 ‘남자로 사는 것이 여자로 사는 것보다 훨씬 편해 보인다’는 답이 32.4%로 ‘남자가 여자보다 불리하고, 힘들게 지내는 것 같다(23.9%)’는 답보다 많았다.

한편 남녀 대학생 모두 “자신의 성별로 인한 불이익과 차별을 경험한 적이 있다(남: 81.2%, 여: 93.5%)”고 답해 우리 사회의 성차별이 심각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남학생은 남자이기에 겪는 불이익 1위(*복수 응답, 이하 응답률)에 ‘군대에서 내 청춘을 소비해야 하는 것(57.3%)’을 꼽았다. 또 ‘남자는 무조건 강해야 한다는 편견(38.1%)’, ‘이해 받는 것이 많은 여자들에 비해 상대적인 불리함(37.6%)’, ‘레이디 퍼스트 등 여자와 함께 있으면 무조건 양보해야 하는 점(35.3%)’, ‘여자와 경쟁하면 잘해도 본전, 못하면 바보가 되는 것(31.7%)’, ‘어려서부터 가족의 기둥으로 살아야 한다는 압박감(30.7%)’ 등이 30%를 웃도는 응답률을 보이며 공감을 얻었다. 이외에도 ‘마음껏 울거나 웃지 못하는 등 자기 감정에 솔직하지 못하게 교육받는 것(26.6%)’, ‘결혼 이후에는 가장으로 살면서 내 삶이 사라지는 것(24.3%)’들도 남성에게 불리한 점으로 꼽혔다.

반면 여학생들은 ‘성추행, 강력범죄 등 남자들보다 쉽게 범죄에 노출되는 위험’ 탓에 여자로 사는 게 힘들다고 답했으며, 이러한 응답은 무려 70.4%의 전폭적인 공감을 얻었다. 또 ‘유난히 여자에게만 혹독한 외모 지상주의(61.4%)’, ‘임신과 출산으로 인한 불이익과 신체적 고통(51.8%)’, ‘여성이 가사 및 양육을 거의 전담해야 하는 현실(50.1%)’ 등이 여대생 절반 이상에게서 공감을 얻었다. 또한 ‘사회진출 및 승진 등에 있어 남성보다 좁은 선택의 폭과 기회(45.6%)’, ‘취업시 남성에 비해 불리한 입사조건(43.4%)’, ‘관습적으로 내려온 여성상으로 인한 편견(41.4%)’, ‘조금만 해도 따라오는 일상적인 성차별(39.2%)’ 등도 여성이라 겪는 불이익들로 거론됐다.

세계파이낸스 뉴스팀 fn@segyefn.com



=========================================================================================



예전에 선우게시판에서 나이든 여자들을 비하하는 글이 활개치던 시기(고정아이디 실시이전)에 우리나라가 여자가 살기 좋은 세상이라고 주장하시던 분들이 꽤 있었죠. 여자들은 직업도 가질 필요없고 집안에서 살림하면서 사는게 이상적인거고 그것이 대한민국에서 여자들이 남자보다 살기 좋은 결정적 이유이다라고 주장하시면서요.

그때 동일한 아이디 ′남자′를 사용하던 제 주장의 근거는 ′남자와 여자가 다시 태어난다면 분명 남자로 태어나고자 하는 비율이 반대의 경우보다 훨씬 높을 것이다′였습니다. 아무리 요즘 여자의 사회적 위상이 올라가고 환경이 유리하게 바뀌어도 여자의 삶의 만족도가 남성의 그것보다 훨씬 떨어진다는 것이었죠.

이 설문조사결과가 제 주장을 확실히 뒷받침해주는거 같아서 퍼왔습니다.
당시 사회적인 남녀차별을 당연시 주장하는 일부 남성들과의 논쟁당시 그들이 근거로 내세웠던게 여자는 집안에서 살림하는걸 원하고 그것이 당연하기 떄문에 대한민국에서 여자의 삶의 만족도가 남자의 만족도보다 높다고 주장했었죠.

여자가 남자보다 살기 좋다고요? 우리나라는 아직 한참 멀었습니다. 사회적 남녀차별이 아직까지 너무나 구조적으로 공고하게 자리잡고 있는 세상이 대한민국이죠.



ps. 당시 나이든 여자를 비하하면서 많은 쓰레기글들을 올리던 남자들은 제 글을보며 여자가 남자행세한다고 한다면서 제 주장을 무력화시키려했었죠.
지금 상당수의 그때 그분들은 여기에서 다른 고정아이디로 글을 올리면서 젊잖은척 이미지관리하고 있겠지만 말이죠.ㅋ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글쎄용  2012-03-09 09:44:38
공감
(0)
반대
(0)
여긴 무플방지위원회 같은거 없나봐요.
dlfjsdlfjs  2012-03-09 13:46:21
공감
(1)
반대
(1)
ㅎㅎ 요즘도 그런가? 회사의 면접관이 여자라 하더라도 신입사원들은 여자들은 잘 안 뽑으려 할것이다.지금이 조선시대도 아니고.뭔가 시대착오적인 여성부가 존재하는 희안한 나라.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