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가장 최근에 연애한게 언제냐고?[8]
by ㅜㅜa (대한민국/여)  2011-02-19 18:56 공감(0) 반대(0)
어제 저녁 그냥 집으로 귀가하기가 왠지 아쉬워..
회사 1살 어린 미혼남직원과 영화를 봤습니다.

극장입장을 기다리며 앉아 있는데 뜬금 없이 묻더군요.
가장 최근에 연애한게 언제냐고..순간 당황해서 넘 오래되어 기억이 안난다고 얼버무렸습니다.

본인도 연애를 별로 안해봤는데, 저도 별로 연애를 안해본 것 같다면서..
나쁜 의도로 말한 것이 아닌줄은 알지만, 결코 칭찬이 될수 없는 말인 것 같아서 상념에 잠기게 됐습니다. ㅜㅜa


남자형제도 없고 여중, 여고에.. 여대를 간 건 아니지만 남학생이 귀한 과였고..
친구들이 저에게 했던 말들이 떠올랐어요.
너는 남자들한테 너무 예의바르게 군다. 다가갈 수 없게 선을 긋는다. 뭐 그런 말들~

제가 생각해도 남자분들과 친해지는 법을 잘 모르겠어요
그냥 어려워서..
직장 내에서도 결혼하신 분들이나 어린 남동생들하고는 친하게 잘 지내는데..
몇살 범위내 남직원들과는 인사만 주고 받지 농담도 섞을 줄 모른답니다.

첫사랑과 헤어지고 몇달은 울면서 보냈던 2005년..
그 이후, 제대로 연애를 못 해 본것 같아요.

소개팅을 통해 몇번 만나본 분들은 더러 있었는데~
이래저래 제 짝은 아니더군요 ㅜㅜa


어제 회사내 같은 층 다른 부서 남자분께서 제게 이메일을 보내셨더군요
본인과 좋은 친구가 될 것 같다. 웃는 모습이 보기 좋다.
주말에 뭐하며 보내냐. 필요하면 연락해라. 그런말~ 휴대폰 번호 남기시고..

저보다 몇살 연상이신데, 사실 이름도 모르고 오다가다 인사만 했던 분인데 좀 당황했어요
제 이름은 어찌 아셨는지..
사실 참 설레고 기분 좋은 일인데도, 그 분이 외부 용역 직원이라는 사실이 저를 우울하게 했습니다.


단지 저랑 비슷하길 바라는데.. 집에 돈이 없어도 생각이 바르고 성실하면 되는데.. ㅠㅠ
지금 저에게 마음을 드러낸 분이 3명 있습니다. 근데 모두 제 짝은 아니라는 생각에 서글픕니다.


저랑 비슷하길 바라는 것도, 결국 조건 보는 사람이 되는 거겠지요. ㅜㅜa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가만보면  2011-02-19 19:03:26
공감
(0)
반대
(0)
남성들은 자신의 외모를 제외하고는 정말 객관적으로 자신의 조건과 여성의 조건을 비교하고 hierachy를 정확히 구분해 내는데...
여성들의 경우는 비슷하면 되지...라고 말하면서도 한단계 높은 조건의 남성을 자신과 같은 조건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대부분인것 같습니다.
서로 핀트가 안 맞는거죠.
가만보면님..  2011-02-19 19:11:01
공감
(0)
반대
(0)
전 글쓴이..
제가 생각하는 비슷한 수준은 위아래 한두단계입니다.
어찌 비슷한 범위에 큰값만 있고, 작은값은 없겠습니까? ㅜㅜa
글쎄요  2011-02-19 19:19:18
공감
(0)
반대
(0)
가만보면님 말에 심히 공감되네요.
가만보면  2011-02-19 19:31:59
공감
(0)
반대
(0)
물론 정확히 수치화 할 수 없는 부분이고 두리뭉실하긴 하지만...
여성들은 주로 자기보다는 같거나 높은 수준이어야 된다고 생각하고,
남성들은 주로 자기보다 높은 수준이면 부담스럽다고 생각하는게 보통이잖아요?

예를 들어서 ABCD로 나눈다고 생각하면
지원이라는 여성은 실제로는 C인데 자신은 B라고 생각하고 A또는 B를 찾게 되구요.
빈이라는 남성은 실제로는 C이기 때문에 주제를 알고, C 또는 D의 여성을 찾게되는데...
C인 지원을 만나서 나랑 딱 맞다. 딱이다라고 생각하고 지원을 보아도...
지원은 자신이 B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C급인 빈이라는 남자와 안 맞다고 생각하고 거부하게 되는거죠.
글쓴이  2011-02-19 19:40:44
공감
(0)
반대
(0)
가만보면님..
여성들이 본인이 C인데 B라고 생각하는 건 아닌것 같아요.
본인이 C이지만 B나 혹은 A를 찾을 순 있겠지요. ㅎㅎ
제 친구들도 더 좋은 조건의 남자들과 결혼한게 대부분이고,
저희 형부도 언니보다 조건이 좋아요. 형부가 쫓아다니셨지만.. ㅠㅠa
물론 좋은게 좋죠.
그치만, 저도 빨리 시집가고 싶은 생각에 그닥 욕심 안부린다는 거에요.
정말이지 비슷하길 바라는거지.. ㅎㅎ
 2011-02-19 20:54:28
공감
(0)
반대
(0)
저랑 완전 같은 처지..저도 여중여고 남자 희귀한 대학... 전 남자들이라면 유부남이거나 한참 어리거나 어려워요.ㅡㅡ;;

하긴 여자도 어려워요.ㅋㅋㅋ 성격이 이상한갑다..내가.
두산갈매기  2011-02-20 02:50:06
공감
(0)
반대
(0)
프로필 공개해보세요^^ 비슷한수준의남성이 큐핏을 날릴겁니다^^
눈좀  2011-02-20 04:17:03
공감
(0)
반대
(0)
낯추면 될껄 참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
다음글
다음글[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