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54521번 글을 읽고.[17]
by 김대리 (대한민국)  2011-02-25 20:20 공감(0) 반대(0)
유흥을 즐기려는 욕구가 있는 남자들..
그 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여자들..
저는 그들을 같은 부류로 보지 않습니다.

유흥을 찾는 남자들을 보면
1.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2. 영업상 접대.
3. 음주가무를 즐김. 등
크게 이렇게 나뉩니다.

하지만, 유흥업소에서 일하는 여자들을 보면
1. 먹고살기 위해
2. 딱히 할게 없어서. 등
이렇습니다.

위의 자료는 제가 직접 유흥업소 다니면서 알아본 실질적인 데이터를 토대로 적은 것입니다.
유흥업소에서 일하는 여자들을 나쁘게 본다는 것이 아닙니다.
목적이 다르다는 것이지요.
남자는 돈 쓰고 나옵니다.
여자는 돈 벌고 나옵니다.

가타부타 누굴 욕할 수 있는 성질의 것이 아니라고 봅니다.
단지 수요가 있기에 공급이 있는 것일 뿐..
수요가 사라질 수 있을까요?
그렇지 않다면, 공급이 사라질 수 있을까요..

둘 다 사라질 수 없습니다.
유흥업계에서 일하는 여성중에 소위 "개념있는" 분을 몇명 보았습니다.
꼭 개념없는 사람이 유흥에서 웃음파는 것은 아니지요..
사람마다 성향이 다르듯, 모든 사람은 고유의 성향과 특성을 가집니다.
결코 "똑같은" 사람은 단 한명도 존재하지 않습니다.

유흥에 대한 편견을 버리셨으면 좋겠습니다.
회사라서 길게 쓰지 못하겠네요.
제가 무슨 말을 하고싶은 건지 아시리라 믿습니다.
좋은 밤 되시길..^^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김대리님 실망 ㅠㅠ  2011-02-25 20:26:58
공감
(2)
반대
(0)
김대리님 글종종 읽어보면서 괜찮으신분이라고 생각했었는데...전 유흥업소에 다니는 여자가 아무리 개념충만하다고 해도 이해못하겠어요./
돈벌수있는직업이 그것만있는것도 아닌데 ㅠㅠ
김대리  2011-02-25 20:46:02
공감
(0)
반대
(0)
실망님 / 5년전에는 제가 유흥의 ㅇ자도 몰랐는데..
회사를 다니다 보니 자연스레 알게 되더군요..
저도 전에는 실망님과 같은 생각이었는데, 그(녀)들 말을 들어보니 이해가 되더군요.
누구든 일장일단이 있는 겁니다.
저도 완벽한 사람은 아니고요..편견을 버리시길..^^
허허허  2011-02-25 21:03:14
공감
(1)
반대
(0)
김대리는 게시판에 글쓰는 걸 조금 자제하는게 좋을 것 같아요. 모든 일에 다 의견을 달 필요는 없으니까..
가벼워보입니다.
김대리, 정신차려!  2011-02-25 21:07:08
공감
(0)
반대
(0)
이런 글을 올리다니, 장가는 포기한 거요?
배우자 찾는 사람이 유흥업소 많이 다녀 봤다고 실명으로 기사를 쓰면 어떻혀?
윗분  2011-02-25 21:08:22
공감
(0)
반대
(0)
김대리님과 문관계인지 모르나, 뭐 여기 별별글 다쓰는 판에 자기 의견쓰는게 어때서요? 남 비방하고, 단어선택 얼굴안보인다고 과격하게쓰는 사람들이 문제아닌가요?^^
나름  2011-02-25 21:20:51
공감
(0)
반대
(0)
김대리님은 소신있으신 듯 싶네요.뒤에서 별짓 다하면서 신사인 척 하는 속물보다는 괜찮은 분 이신듯 싶은데,,
솔직히 유흥업소 안 가본 남자가 대한민국에 한명이라도 있을까요?
사회생활하면 다 한번은 가는 거 같던데,,,
ㅋㅋ  2011-02-25 21:22:02
공감
(1)
반대
(0)
다른 남자들은 아이디 공개 안하고 지저분한 얘기하는데, 김대리님은 역시 솔직하시군요. ㅋㅋ
근데 무슨 얘기가 하고싶은 거에요?
여자는 먹고살기위해서 절박해서 거기서 일한다는 건가요? 편하게 돈 벌기 위해서 일하는건 맞자나요.
개인 사정이 있기도 하겠지만. 속사정은 모르는거고.집안의 가장으로 절박해서?
남자는 즐기기위해서 돈 쓰러온거고? 누가 더 낫다고 생각안해요.
전에 강남역 오피스텔에 고양이 은비를 잔인하게 죽인 여자도 나가요 였는데...술마셔서 아무것도 기억이 안난다고하고.
정말 어떻게 저렇게 사악할까하는 생각이 들고, 편견이 생겼는데.강남역 오피스텔 자체가 무서워요. 그런 여자들과 섞여서 산다는게.
한달에 천 번다던데. 그렇게 놀면서 많이 벌다가 딴데가서 150받고 힘들게일못하겠죠.
 2011-02-25 21:24:24
공감
(0)
반대
(0)
세상이 그들에게 유흥을 하게 만드는거죠. 꼭 그녀들만을 탓하겠나요.. 명품매장에서는 여왕이 되고 싶어하고, 뒷구멍으로 쉽게쉽게 돈버려는 그녀들의 허영심과 성격이 타고난건 아니니까요....휴
그런 성향  2011-02-25 21:42:54
공감
(0)
반대
(0)
허영심과, 쓸데없는 경쟁심, 사치, 모든지 꽁으로 먹을려고하는 태도는 선천적으로 타고난 거입니다.
팔자에 천박하게 타고난거에요. 누구나 가난하다고 똑같은 일을 하진 않아요. 누구나 창녀가 되나요? 누구나 나가요가 되나요?
누구나 남창이 되진 않아요. 돈 없는 집에서 태어나도 성실하게 노력하는 남자 여자도 있어요.
명품매장에서 여왕이 별로 되고싶어하지 않는 여자들도 많아요.ㅋ 자기 천성.
된장녀나 천한 여자들일수록 다른 사람들을 무시하고 깔보고, 업신 여기더라구요. 천성이 그런거에요.
자기 노력에 의해서 정정당당하게 얻는게 아니라 쉽게 편하게만 즐기고 살려고 하는거에요. 남자를 봉으로 생각하고.
물론 그런 여자들이 전부는 아니지만. 주위에서 정말 괜찮은 여자들도 많이 보고, 된장녀도 좀 봣지만.
그런 천박한 술집여자들이 아니여도 황당한 여자들이 많아요, 전에 회사에서 같이 일하던 이혼녀와, 노처녀 언니 둘이 하는 얘기들어보면 남자가 한달에 천만원 벌어와도 살기힘들다고. 자기네 연봉은 3천도 안돼요.ㅋㅋㅋㅋ 너무 황당해서.ㅋㅋ자기는 한달에 200받으면서.ㅋㅋ
ㅋㅋ님 잘 모르면 가만히 있으세요.  2011-02-25 21:48:48
공감
(0)
반대
(0)
술집에서 일하는 여자들이 같은 여자라고 편 들려고 하지마세요.
유흥업소 종사녀들 돈 벌어서 어디에 쓰는 줄 아세요?
호스트빠가서 남자들에게 명품 옷사주고 신발사주고 기둥서방 만들려고 난리치고 살죠.
그러면서 무슨 가정이 절박해서? ㅋㅋㅋ 웃기지도 않는 소리 ㅋ
거기 다니는 여자애가 한 말이
술집에서 일하는 여자들 100% 호빠가서 기둥서방 만들고 산다고 생각하면 정답이라고 하더군요.
그 여자들 20대때 룸사롱에서 술집에서 몸팔고 웃음팔고 술팔다가 번 돈으로 자기 몸 치장하고 쇼핑하는 맛들려서 신나게 돈쓰고 살다가
23~5살 먹은 여자애도 자기들 사이에서 늙었니, 노계니, 폐계니.. 불리다가 그 나이부터 인생포기하고 사는 애들 많습니다. 그나마도 못 건지면 30대에서 자립해서 싸롱하나 차리면 그나마 다행이지만 이러는 경우는 극히 드물고, 그대로 아비도 모르는 애 몇 명 낳고 늙어서 30~40대 노래방 도우미 하면서 생계 이어갑니다.
그런 여자들 혐오하고 여자의 탈을 쓴 쓰레기들이라고 생각하는 남자들 많음.
윗님  2011-02-25 21:53:32
공감
(0)
반대
(0)
난 그런 여자들 편든적 없는데. 댓글 제대로 읽고 댓글 달아요.
제발  2011-02-25 21:54:27
공감
(0)
반대
(0)
원글 좀 제대로 읽고 댓글다시오.
.  2011-02-25 22:08:02
공감
(0)
반대
(0)
니들이 노래방 도우미 보다 나은 게 뭐있니?
내가 보기엔 다 똑같고만.
도우미는 그래도 자기 일한만큼만 일당받는다.
개인적으로 팔자피려는 도우미는 경험 못했지만 결혼으로 팔자피려는 여자들은 몇 봤다.
그리고 남자는 레벨따져가며 도우미 욕하지 않는다. 알긋냐?
사실  2011-02-25 23:00:14
공감
(0)
반대
(0)
현실에선 나가요만큼, 아니 그보다 더한 일반인여자도 있습니다.
그렇다고 나가요아가씨들이 좋다는게 아니라 일반인이라는 분들 중에도
너무 이성관계가 지저분한 사람들이 꽤 많다는 사실을 잊지 마시길...
글쓴님  2011-02-26 00:25:02
공감
(0)
반대
(0)
남자들은 술집에서 놀고하는 것을 자랑삼아 얘기 한다지만 사이트 성격상 이곳에 실명으로 유흥에 대한 편견을 버리라는 글을 쓰다니..ㅉ

유흥에 대한 긍정적 생각으로 맘껏 스트레스 해소하고, 접대하고, 음주가무 즐기시고 하시지요. 님이 말하는 세가지가 유흥업소가 북적대야하는 이유로 타당하다는 생각이 안 드네요.

남자들이 스트레스를 꼭 여자 있는 술집에서 푸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하고 싶은 1인 쓰고 갑니다.
김대리  2011-02-26 00:52:33
공감
(0)
반대
(0)
댓글들 읽어 보았습니다.
역시 예상했던 대로 천차만별의 댓글들이 달리는군요.
특히 글쓴님님. 저는 "유흥을 찾는 남자들을 보면" 이라고 했습니다.
"남자들이 스트레스를 풀때 여자 있는 술집으로 간다" 라고는 안했습니다.
아시겠죠?^^
평범남+  2011-02-26 10:28:03
공감
(0)
반대
(0)
개념있는사람들도몇보았슾니다 자기업이안되서부업으로하시는분들도봤고유학가기위해돈버는사람도봤고
전사겨본경험도있는데거의대부분의여자가사치가심합니다
좋은점은자기가돈잘버니남자한테얻어먹으려고하지만은안는다는점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