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여자 33 넘어가면 힘들어지는 이유[7]
by 꿈 (대한민국/남)  2011-03-22 16:26 공감(0) 반대(0)
일단 여자가 나이 33 넘어가면, 이유가 어쨌든 눈이 높아져 있다.

대단한 남자와 결혼한 여자는 극소수인데, 그것이 전부인 것처럼 보이고

자기도 그런 결혼을 해야한다고 생각한다. 나이가 들수록 그런 케이스가

누적되어 보일 것이고 역시 결혼은 저렇게 해야한다고 자기암시를 한다.

왠만한 남자들은 눈에 들어오지도 않고 35 안팎의 남자들 중에

노처녀를 만족시켜 줄 조건은 거의 없다.

왜냐.. 그런 남자들은 젊고 이쁜 얘들이랑 다 결혼했거든..

그리고 가끔 가뭄에 콩나듯 정말 괜찮은데 결혼 안 한 남자가 있다.

근데 십중팔구 예쁜 여자만 계속 돌려 만나는 카사노바, 부자, 전문직..

이런 남자들은 나이 30이 되든, 40이 되든 여자들 홀랑 까먹고 튄다..

거기 놀아나고 나서 여자들은 이렇게 되뇌인다.

"아.. 사랑을 했는데, 아픈 이별을 했다.." 사랑은 개뿔..

그리고 남은 잔챙이 남자들 만나느니 안 만나고 말지.. 하면서 기다린다.

평생 기다린다.. 꿈에서 왕자가 나타나고 누구처럼 시도 읽어보고 써보기도 한다..

그래도 현실에선 절대 안 나타난다.

그 대신 남자보는 눈이 매의 눈처럼 발달한다.

첫 눈에... "아 저놈은 카사노바.." " 아 저놈은 변태 " " 아 저놈은 가발"

정상이 없다. 나이 먹으면 먹을수록 남자든 여자든 버려지고 남은 사람들끼리

서로 눈은 높아서 결혼은 무슨 결혼인가. 가슴에 손을 얹고 생각해 보라.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북카페  2011-03-22 16:29:16
공감
(0)
반대
(0)
허걱.........
저랑 완전 같은 생각을 하시는군요..
사실 제가 그렇게 살아와서T..T 요즘 반성중입니다
여자랑만나고 사귀면 결혼생각이 없으니 즐기고 놀고..그러다 여자가 결혼하자고하면
슬그머니 도망가고 헤어지고 계속 그렇게 살다살다 왔네요 ^^
그래서 저랑 헤어진 여자들은 아마 다음남자 만날때 엄청 조심조심하고 만날거 같아요
제가 사귀면서 다른여자 만나고 만나고 그런게 많다보니 저랑 사귄여자들은
음..다음남자 만날때는 남자 핸드폰 항상 확인하고 연락잘되나 안되나 확인할듯 합니다
암튼 글쓴이 생각에 동감 하는 바이며..
여자들 전문직 너무 좋아하지 마세요 ㅋ 변태 카사노바 많긴많아요
인정 합니다 꽝~~~~~
가발 쓴 변태 카사노바는  2011-03-22 16:37:11
공감
(0)
반대
(0)
그럼 인제 결혼 포기 해야 하는 건가?
전문직  2011-03-22 16:41:15
공감
(0)
반대
(0)
능력남들은 결혼하면 지금처럼 누리고 사는 것을 다 포기하고, 한 여자에게 매여 사는데 누가 결혼해요.
사실 결혼하는 남자들 중에 대다수는 결혼에 대한 막연한 환상이 있어 하고나서 다 후회합니다.
솔로일 때 마음만 먹으면 금방 여자 만드는 능력남은 결혼 안 합니다.
쉽게 예를 들면, 예쁜 B급 모델의 스폰비가 한달에 300-500입니다.
월수 1천 이상 되는 남자들 매달 여자 바꿔가면서 그런 여자 만나다가 결혼할 수 있겠어요?
극단적인 표현이지만 능력있는 남자들은 나이 먹으면 먹을수록 결혼할 마음이 사라집니다.
여기 희생되는 허영에 빠진 여자들이 엄청나게 많아요.
에헤라  2011-03-22 16:49:25
공감
(0)
반대
(0)
설득력있게 들리네여..
그래도  2011-03-22 17:21:59
공감
(0)
반대
(0)
그래도 부모님이 만드신 안락한 가정속에서 내가 자라났던것처럼.
결혼을 통해 안락한 가정을 이루고 싶네요. 토끼같은 아이들도 낳고. 그냥 남들처럼 평범하게 가정꾸리고 살고싶네요.
능력남이래도 결국에는 다 가정을 꾸리더이다. 즐길때는 시기가 있더래도 시기 다지나고 늙으면 외롭고 남는건 돈뿐이죠
그냥 여자를 만나고 싶어서 결혼하려면 사실 결혼이야 안하는게 낫죠.
ㅋㅋ  2011-03-22 18:08:55
공감
(0)
반대
(0)
카사노바나 변태는 당연히 싫어하는 거 아닌가요? 20살때에도 싫어했어요. 30넘어서는 갑자기 좋아지나. 변태나 가발이.ㅋㅋㅋ
30넘어가면서 오히려 포기하는게 더 많아지는데. 외모가 너무 심하지만 않으면 되고.ㅋ
 2011-03-23 00:25:35
공감
(0)
반대
(0)
글쎄요..전 오히려 나이들수록 눈이 낮아지던데요?
20대랑 비교해보면 다른 조건들은 다 비슷한데...31살인 지금은 제가 가장 포기할 수 없다고 생각했던 키를 과감히 포기했어요ㅋㅋㅋ
그러고 나니깐 만날남자가 쌓이더라는;;;
지금 매우 키작은 남친과 잘 사귀고 있음. 하나만 포기해도 신세계가 열리는기분이랄까 ㅋㅋㅋ
이전다음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