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사이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커플닷넷 게시물 내용보기

게시판 운영원칙불량회원 운영정책에 따라 문제 있는 글은 사전경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불량회원 신고]

역지 사지.. 유일한 해결책이다........
by 주제를 알자 (대한민국/남)  2011-10-03 11:35 공감(0) 반대(0)
여기 게시판에 있는 사람들은 대부분 누군가를 소개 받은뒤 다시 연달아 다른 사람을 소개 받는 경험을 해보았을 것이다.

실제로 그런식으로 만남을 가져 왔을 확률이 매우 크다.

아직 누군가를 정확하게 결정하지 못하고 만나지 못했으므로 이곳에 들어온다고 한다면, 지금 이 글을 읽고 있는 사람들이 그러한 경험을 해보았거나 아니면 현재 이런 저런 사람들을 만나보며 그 들의 장단점을 분석하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지금 나는 그러한 행동 양식을 비판하기 위해서 이 글을 올리고 있는 것은 아니다.

한가지 예를 들어보겠다.

어떤 여자가 모 남자와 이 곳의 소개로 만남을 가졌다. 그리고 얼마 후 상대방의 남자에게는 미리 계획되 있던 만남이 있었다는 것을 알아내게 되었다. 그리고는 그런 상대방에 대한 맹렬한 비판을 해댔다.

비판은 자유니까 머라고 할수는 없는 부분이지만, 누군가를 비판한다는 것은 적어도 본인은 비판의 대상이 아닐 경우에나 가능하다는 것은 지극히도 상식적인 부분이다.

그런데 그 여자는 소원해지긴 했으나 남친이 있었으며, 결혼을 서두르기 위해서 이미 계획된 만남이 상대방 남자보다 더 많았다. 그리고 남친과 소원해지거나 다른 남친으로 바뀌게 되는 혼란기(?)에는 전화를 해서 옛날일을 들추어 내며 상대방을 깍아내렸다. 이미 상대방 남자는 여자의 행동 양식에 대해서 전부 알고 있는데도 말이다..

지금 이곳에 자주 들르며 결혼을 위해서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을 알고 있다. 상당히 고무적인 일이라고 생각한다. 정보를 얻는 다는 것은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자신이 누군가를 분석하듯이 자신도 그런 처지가 될 수 있다는 점을 깨닫지 못하는 사람도 많은 듯 싶다.

요즘에는 똑똑한 사람들이 넘처난다. 고급 교육을 받지 않은 사람이 드믈고, 연구를 위해서 살아가는 사람도 많다.. 하지만 그것은 결국 지식에 국한되는 것일 뿐이다.
어리석게도 자신의 분석을 상대방이 알아채지 못하고 있다는 생각을 하는 남녀가 많은 것같다. 자승자박이라는 것은 다른데에 적용되는 말이 아니다. 매우 정확히 지금 상황에 적용된다.

누구나 다 그것을 알고 있고 , 이 게시판 또한 그런 분석의 근거를 찾아내고자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터 일뿐인데. 엄청나게 멍청하게도 상대방은 그것을 모를 거라고 생각하거나 혹은 모르기를 기대하는 사람이 있다.

결혼이라는 것은 일생의 중대사이다. 따라서 섣부른 판단을 하지 않기 위해 노력하는 것은 너무나도 타당하다. 따라서 다양한 사람을 만나보는 것을 전혀 반대하지 않는다. 정작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도 당신의 미혼 친구들에게 이렇게 충고를 해주고 있을 것이다.
그러면서도 당신이 만나는 사람은 잘 알지도 못하는 처음부터 , 당신을 만나는 순간, 당신에게 빠져들어서 다른 곳은 보지 못하는 존재가 되길 바라고 있는건가? 정말 실소가 터져나오는 부분이 아닐 수 없다.

연애를 다들 해보아서 알겠지만, 사랑의 감정이라는 것은 본인의 강요와 스케쥴에 의해 생기는 것이 아니다. 상대방을 비난하는것은 당연히 더욱 안좋은 결과를 낳을 뿐이다. 하물며 본인이 행하고 있는 것을 남이 행하지 않기를 바라는 것 자체가 어불 성설이다.

결혼을 한다면 그것은 본인의 최종 선택이라고 생각한다. 혹자는 인생은 길고, 사람은 많다고 헛소리를 한다.
그러나 그것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은 누구나 쉽게 알 일이다. 인생은 정말 짧다. 그리고 만날수 있는 사람도 매우 한정적이다. 결국 그 상황에서 내린 결혼이라는 결정은 정말이지 극도로 중요하고도 되돌릴 수 없는 선택의 하나라고 볼 수 있다.

본인의 판단 뿐 아니라 상대방의 판단까지도 존중 할줄 알게 된다면, 아마도 그렇게해서 얻어진 결과가 훨씬 더욱 자연스러우며 진실되고 신뢰할 수 있는 판단이 될 것이다.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보기

커플닷넷 게시물 댓글쓰기

작성자 닉네임 ★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 댓글은 500자(1000Byte)이하로 작성가능합니다. 0 Bytes   등록
이전글
이전글[Prev] :